창업회장관

정석 조중훈회장의 수송외길 80년

한국 물류 운송의
신기원을 이룩한 기업가

정석(靜石) 조중훈

1920.02.11 ~ 2002.11.17

육지가 끝나는 곳에서 바다가 시작된다.
바다가 끝나는 곳에서 하늘이시작된다.
세상의 모든길은 지평선과 수평선을 만나게 되어있다.
우리는 지평선을 지나 수평선을 넘어 푸른 하늘길
한가운데서 조중훈이라는 사업예술가를 만난다.

정석 조중훈이야기